2022.07.06 (수)

  • 구름많음동두천 23.7℃
  • 구름조금강릉 24.4℃
  • 구름많음서울 26.3℃
  • 박무대전 26.0℃
  • 흐림대구 25.6℃
  • 흐림울산 25.0℃
  • 구름많음광주 25.5℃
  • 구름많음부산 24.9℃
  • 구름많음고창 26.0℃
  • 구름많음제주 27.0℃
  • 구름조금강화 23.7℃
  • 구름많음보은 23.9℃
  • 구름조금금산 24.6℃
  • 구름조금강진군 25.7℃
  • 구름많음경주시 24.7℃
  • 흐림거제 25.2℃
기상청 제공

정치/행정

김은혜 “김성제 후보의 의왕 지하철 시대 적극 돕겠다”...지하철 공사 조기 마무리 약속

김 도지사 후보, “국토부 출신 김성제 후보에게 의왕의 미래가 달려있다”
김 시장 후보, “김 도지사 후보와 정책협력 통해 지하철 시대 활짝 열겠다”


(뉴스핏 = 박선화 기자) 국민의힘 김성제 의왕시장 후보와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는 원팀 유세를 갖고 6·1 지방선거 승리를 다짐했다.


김성제 후보와 김은혜 후보가 21일 오후 1시 백운호수에서 1만여 명의 시민이 모인 가운데 합동 유세와 함께 ‘의왕발전 협약식’을 체결했다.

이날 김 시장 후보는 “국민의힘이 원팀으로 6·1 지방선거를 승리해 완벽한 ‘정권교체’를 이뤄낼 것이다”며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와의 정책협력을 통해 의왕시민의 숙원사업인 지하철 시대를 조기에 완성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왕곡복합타운을 전국 최초 시민참여형 도시개발로 성공시켜 개발수익 모두를 의왕시민께 돌려 드리겠다”고 강조했다.

이에 김 도지사 후보는 “강력한 추진력으로 지하철 불모지인 의왕을 김 시장 후보가 조기에 완공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며 “국토부 출신 도시개발 전문가인 김 후보에게 의왕의 미래가 달려있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김 도지사 후보는 “아이들이 살기 좋은 도시를 만들어 달라”며 “아이들을 위한 24시간 진료가 가능한 병원 개원을 돕겠다”고 협력 의지를 밝혔다.


현재 의왕시에 지하철역은 의왕역이 유일하다. 16만5000여 명의 인구가 이용하기에는 턱없이 부족한 게 사실이다. 대다수 시민은 그물망처럼 연결된 지하철 노선이 조기 완공되길 바라는 입장이다.

의왕 지하철은 국가철도망 계획에 반영된 인동선·월판선과 최근 의왕역 정차가 확정된 GTX-C 노선을 조기 완공하면 시민 불편이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

한편 김 시장 후보는 “기존 철도망 계획에 더해 위례~과천선을 의왕역까지 연장하여 내손2동역, 백운호수역, 의왕시청역, 의왕역을 신설하는 방안을 국가철도망계획에 포함될 수 있도록 국토부와 중앙정부를 적극 설득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정책협약식 내용은 ▲인덕원~동탄 전철(계원대역, 오전역, 의왕시청역) 조기 개통 ▲월곶~판교 전철(청계역) 조기 개통 ▲GTX-C 노선(의왕역) 조기 개통 ▲위례~과천선을 의왕역까지 연장추진 (내손2동역, 백운호수역, 의왕시청역. 의왕역 신설) ▲백운밸리 종합병원유치, 의왕공공산후조리원 및 내손보건지소 건립 ▲예비군 훈련장 및 군부대 이전 추진 ▲문화커뮤니티센터 건립 추진 ▲오매기지구, 왕곡복합타운 도시개발 ▲의왕 기술직업센터 건립 등으로 김 의왕시장 후보의 핵심공약을 김 도지사 적극 협조하겠다는 취지에서 진행됐다.





포토뉴스


섹션별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