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6 (일)

  • 맑음동두천 19.2℃
  • 구름많음강릉 21.7℃
  • 맑음서울 21.5℃
  • 맑음대전 20.5℃
  • 구름많음대구 21.8℃
  • 구름많음울산 20.6℃
  • 구름조금광주 23.2℃
  • 맑음부산 21.5℃
  • 맑음고창 21.6℃
  • 구름조금제주 23.4℃
  • 맑음강화 20.6℃
  • 맑음보은 19.6℃
  • 맑음금산 21.5℃
  • 맑음강진군 22.4℃
  • 구름많음경주시 21.6℃
  • 맑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사회

하남시, 토지소유자와 만나 개별공시지가 의견 듣는 '현장 상담제' 운영

 

(뉴스핏 = 김호 기자) 하남시는 개별공시지가 이의신청 토지를 대상으로 현장에서 토지소유자 만나 의견을 듣고 설명하는 현장 상담제를 운영한다.

 

10일 하남시에 따르면 시는 올해 1월 1일 기준 개별공시지가(4만 4,056필지)에 대한 이의신청 접수기간이 지난달 29일 종료됨에 따라 이의신청 검증기간인 이달 14일까지 이의신청 토지를 대상으로 이해관계인을 포함한 토지소유자와 현장 상담을 진행한다.

 

개별공시지가는 재산세나 종합소득세, 개발부담금 등 토지 관련 각종 세금의 과세 표준이 된다. 토지소유자들은 개발 가능성이 있는 땅에 대해서는 땅값 상향 조정을, 세금이 부담스러우면 하향 조정을 요청하기도 한다.

 

하남시는 그동안 이의신청이 접수되면 담당공무원 및 담당감정평가사가 현장을 방문해 지가현황도면과 토지특성조사표 등을 확인해 해당 토지를 검증했으나, 올해에는 여기에 더해 담당 공무원과 담당 감정평가사가 현장에서 이의신청 대상지 토지소유자와 만나 의견을 듣고 상담을 진행할 수 있도록 제도를 개선했다.

 

이에 따라 올해에는 이의신청 토지와 관련해 현장 상담제 운영을 통해 비교표준지 선정 및 인근 토지와의 지가균형 등을 재조사하고, 감정평가법인의 검증과 토지소유자의 의견을 검토한 후 하남시 부동산가격공시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6월 27일에 최종적으로 개별공시지가를 확정할 예정이다.

 

이현재 시장은 “담당 공무원과 담당 감정평가사가 현장에서 직접 토지소유자와 만나 이의신청 처리에 대한 의견을 청취하는 현장 상담제 운영을 통해 민원 만족도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하남시는 시민의 의견을 최우선하는 소통·공감 행정을 시정 전반으로 확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포토뉴스


섹션별 BEST